•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코노코필립스, 11조원에 콘초 인수...올해 셰일유 최대 M&A
뉴스핌 | 2020-10-19 21:08:56
11/24 장마감
거래량
1,484,511
전일대비
+1.80%
시가총액
942억
외인비율
33.31%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미국 최대 석유 및 가스 회사인 코노코필립스(ConocoPhillips)가 텍사스 기반 콘초리소시스(Concho Resources)를 97억달러(약 11조580억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1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국제유가가 하락하고 석유 수요가 감소하면서 석유 및 가스 기업들이 인수합병(M&A)으로 생존을 도모하는 가운데, 이번 M&A는 셰일유 산업에서 올해 최대 규모로 기록됐다.

코노코필립스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콘초의 주주들은 1주당 코노코필립스 주식 1.46주를 보유하게 된다.

인수가는 주당 49달러30센트로 지난주 금요일 콘초의 종가에서 1.4% 프리미엄이 붙은 수준이다.

양사는 합병을 통해 2022년까지 연 5억달러의 비용과 자본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콘초는 미국 최대 셰일에너지 업체 중 하나로 텍사스 페르미안 분지에서 약 80만에이커에 달하는 시추권을 보유하고 있으며, 코노코필립스는 미국 내륙 전역에 1030만에이커의 시추권을 가지고 있다.

 

gong@newspim.com

"미 셰일 업체 데본에너지, WPX와 합병 논의"
골드만 "바이든 당선 시 석유산업 규제 강화…유가 오른다"
OPEC "세계 석유 수요 2030년대 후반까지 안정적 예상"
'전세계 석유회사 2인자' 로열더치셸, 직원 9000명 감축
석유기업들, 혁신 이끄는 '파괴자' or 사양산업 기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