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구글, 백신 가짜뉴스 퇴치 나선다..20일 한국 설명회
이투데이 | 2021-01-18 20:03:05
[이투데이] 박기영 기자(pgy@etoday.co.kr)



구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관련 허위정보를 바로잡기 위해 전 세계 뉴스룸에 300만 달러(한화 약 33억 원) 규모의 ‘백신 허위정보 대응 공개 기금’을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는 코로나 백신 접종과 면역 형성 관련 정보를 더욱 사실 기반으로 검증하는 저널리즘 프로젝트당 최대 100만 달러(한화 약 11억 원)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시민들이 검증되지 않은 백신 허위정보 및 오보에 노출되는 사례를 방지하고 사실 기반의 백신 관련 저널리즘을 널리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해당 프로젝트에는 영리와 비영리, 디지털, 인쇄, 방송 등 매체 성격에 상관없이 모든 공식 및 비공식 뉴스 조직이 뉴스룸 단독으로 기금을 신청할 수 있으며, 여러 조직이 협력 프로젝트를 꾸려 기금을 신청할 수도 있다.

단 그간 팩트체크 등을 통해 허위정보를 공식적으로 검증해왔거나, 이 같은 활동을 지속해온 기관이 협업 프로젝트에 포함된 경우에만 가능하다.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는 학문적 연구에 기반을 둔 협업 프로젝트팀과 달성 목표지표가 명확한 프로젝트를 우선으로 선정하며, 컨소시엄이나 백신 전문가 및 면역학자 등과의 공동 연구 사례와 같이 여러 조직의 협력 프로젝트에 우선순위를 둘 예정이다.

이번 지원 기금은 우리나라 시간으로 다음 달 1일 오후 4시 59분까지 신청 가능하며, 영문 지원서 제출만 가능하다. 지원 기금을 받은 날로부터 12개월 이내에 프로젝트를 완료해야 한다.

한편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는 오는 20일 오후 4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한국어 타운홀 설명회를 열고 기금 지원 취지를 설명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다.



[관련기사]
미국 부유층, ‘코로나 충격’은 딴 세상…빈부 격차 확대에 정부 대응책도 ‘도마 위’
[포토] 코로나19 논의위해 의협 찾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스가 일본 총리, 첫 시정연설...코로나 대응 강조·한국 ‘홀대’
[급등락주 짚어보기] 신세계건설, 부동산 공급 확대 소식에 신고가…필룩스ㆍ한국파마 등 코로나19 치료제 상한가
방통위, 백신 등 코로나 관련 허위조작정보 적극 대응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