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이번 주 15개 상임위 국감 종료…22일부터 예산정국 돌입
뉴스핌 | 2019-10-21 06:11:00

[서울=뉴스핌] 김현우 기자 = 국회는 지난 2일부터 시작된 국정감사를 이번주 기획재정위원회 종합감사로 대부분 마무리 짓고 예산정국에 돌입한다.

국회에 따르면 법제사법위원회와 정무위원회 등 12개 상임위원회는 21일, 기획재정위원회와 행정안전위원회, 여성가족위원회는 오는 24일 각각 마무리된다. 종합감사를 마친 국회는 오는 22일 내년도 예산안 정부 시정연설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예산 정국에 돌입할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지난 6월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69회 제1차 본회의에서 추경예산에 관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이날 여야3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국회 정상화를 선언한 자유한국당은 참석하지 않았다. 2019.06.24 leehs@newspim.com

여야는 이번주 종합감사에서 주요 증인·참고인 질의를 통해 막판 기싸움을 벌일 예정이다. 21일에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의 사모펀드와 관련한 증인이 정무위원회 국감장에 출석한다. 정무위는 21일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종합감사에서 조 전 장관 일가 사모펀드 의혹과 관련한 증인으로 김모 KTB투자증권 상무와 이모 미래에셋대우 본부장을 부른다.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는 같은 날 방송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서 이강택 tbs 사장을 참고인으로 부를 예정이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한 인사들이 여당에 치우쳐 있다며 '정치적 편향성' 문제를 제기할 방침이다.

행정안전위원회는 오는 24일 행정안전부·경찰청 종합감사에 김상교 씨를 '버닝썬' 사태 참고인으로 채택했다. 김씨는 지난해 11월 강남 클럽 버닝썬을 찾았다가 클럽 직원에게 폭행당했다. 이 과정에서 클럽 직원과 역삼지구대 경찰관들의 유착 의혹이 발생한 바 있다.

기획재정위원회는 오는 23일과 24일 양일에 걸쳐 종합감사를 벌인다. 이날 한국당은 '민부론'을 필두로 정부의 경제정책 전환을 촉구할 것으로 보인다.

겸임 위원회인 운영위원회는 오는 다음달 1일, 정보위원회는 다음달 6일 국정감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국감 일정을 마무리한 국회는 예산 전쟁에 들어간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22일 시정연설 청취 뒤 내년도 예산안 공청회를 여는 데 이어 28∼29일 종합정책질의, 30일과 11월 4일 경제부처 예산 심사, 11월 5∼6일 비경제부처 예산 심사를 시작한다. 내년도 예산안은 총 513조5000억원 규모로 처음으로 500조원을 넘겼다. 


withu@newspim.com

[주간경제일정] 국감 막바지 돌입…곧바로 내년 예산 심의 시작
[오늘의 국감] 종합국감 시작…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실태 점검
[오늘의 국감] 법사위, 윤석열 상대로 조국·검찰개혁 '난타전' 예고
[오늘의 국감] 과방위, '스마트軍' 육군지상작전사령부 방문
[오늘의 국감] 조국 없는 법무부 국감...與 “검찰 개혁” vs 野 “조국 수사”
[오늘의 국감] 정무위·기재위, 산은·수은 감사...통합 이슈 공방 예고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