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 달째 오른 휘발유 가격, 더 오른다
파이낸셜뉴스 | 2019-09-21 07:11:06
9월 셋째주 휘발윳값 ℓ당 5.6원 오른 1529.1원

/사진=fnDB

파이낸셜뉴스] 전국 휘발유 가격이 한 달째 오르고 있다. 지난달 유류세 인하 혜택이 종료된 직후 상승 전환한 휘발유 가격은 이달 둘째 주부터 오름폭이 줄었다.

2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9월 셋째 주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 보통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5.6원 오른 1529.1원을 기록했다.

전주 대비 오름폭은 9월 첫째 주 ℓ당 23.0원, 둘째 주 6.6원보다 완만해졌다.

서울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ℓ당 4.9원 올라 1632.3원을 기록했고, 최저가 지역인 대구도 7.8원 오른 1499.7원이었다.

상표별로는 가장 비싼SK에너지가 ℓ당 1544.3원으로 6.1원 올랐고, 알뜰주유소는 1502.3원으로 전주보다 6.0원 올랐다.

유류세 인하 종료와 함께 알뜰주유소의 기름값 상승을 억제하기 위한 지원책도 중단되면서 상승세가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업계에선 상승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유류세 인하가 끝난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19일까지 휘발유 가격의 총 상승분은 40.2원으로 아직 유류세 환원분인 58원에는 못 미치기 때문이다.

아울러 사우디아라비아 석유 시설 피격으로 국제유가가 전주보다 배럴당 6달러 이상 급상승했는데, 국내 유가에는 10월 첫째 주부터 반영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국제 유가 상승분은 통상 2~3주 뒤에 국내 주유소 가격에 영향을 미친다.

한편 전국 경유 가격은 ℓ당 4.5원 오른 1379.5원, 액화석유가스(LPG)차용 부탄은 0.2원 내린 784.7원이었다.

fact0514@fnnews.com 김용훈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