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남기학 예지아기술그룹 회장 대통령표창
이투데이 | 2019-10-20 18:03:09
[이투데이] 유창욱 기자(woogi@etoday.co.kr)



남기학<사진> ㈜예지아기술그룹 회장이 개인 유공자 부문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남 회장은 중국에서 창업한 뒤 기술개발과 생산혁신을 통해 회사를 10개 계열사 규모의 그룹사로 키웠고, 해외시장에 진출해 국위선양과 경제발전에 기여했다.

남 회장은 2001년 플라스틱 사출 기계 8대로 창업한 뒤 평균 2년마다 새로운 사업부를 신설했다. 동시에 사업영역을 플라스틱, 실리콘, 음향, 헬스케어, 광학, 가전, 자동차 등으로 확장했다. 2001년 매출 10억 원, 직원 30명 수준이던 회사는 2018년 매출 650억 원에 1300명의 직원을 갖춘 그룹사로 성장했다.

그는 기술과 생산성 혁신을 거듭해 단순 임가공 공장이던 회사를 150여 개 특허를 보유한 하이테크 기업으로 변모시켰다. 기술전문가를 영입해 공장을 자동화했고, 현장에서부터 경영관리까지 혁신을 진행해 자체 기술을 갖춘 회사로 키웠다. 이를 통해 회사는 삼성전자와 LG전자 등이 생산하는 휴대전화와 TV의 핵심부품인 광학렌즈를 생산하는 유력 협력사로 성장했다.

그뿐 아니라 10여 년간 한국 중소기업 상품의 수출에 가교역할을 도맡았고, 대학생 해외 인턴과 일자리 창출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연관기사]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손영식 신세계디에프 대표이사, 은탑산업훈장 수상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민경집 LG하우시스 대표이사, 은탑산업훈장 수상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생산성 향상…성공적 포용국가의 원동력”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김충겸 천부건설 대표 대통령표창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박종규 대성종합열처리 대표 산업포장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