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부동산 e!꿀팁] 아파트 당첨자 발표일이 다르다는데, 중복 청약해도 될까?
이투데이 | 2019-12-07 08:03:04
[이투데이] 서지희 기자(jhsseo@etoday.co.kr)

바야흐로 아파트 청약 전쟁 시기다. 특히 서울에서는 그 경쟁이 갈수록 치열하다. 평균 경쟁률은 수 백대 1, 최고 경쟁률은 수 천대 1을 기록한다. 청약 당첨 가점도 만점(84점)에 가깝다.

내 집 마련의 꿈을 꾸며 청약시장의 문을 두드리는 손길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겨울엔 분양 물량이 쏟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계획보다 분양 일정이 미뤄진 것도 있고, 내년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시행 전에 조기 분양하려는 물량도 많기 때문이다.

청약 예정자 입장에서는 선택의 폭이 넓어진 걸까. 오히려 고민만 깊어질 수 있다.

분양 아파트의 청약 당첨자 발표일이 다르면 중복 청약을 할 수 있다. 별도의 제한은 없다.

그러나 2개 이상의 아파트에 동시에 당첨된 경우라면 당첨자 발표일이 빠른 아파트만 당첨으로 인정된다. 상대적으로 당첨자 발표일이 늦은 곳의 청약은 무효 처리된다. 중복 당첨됐다고 해서 당첨자에게 아파트 선택권이 주어지지 않는다.

주의할 점은 당첨자 발표일이 같은 아파트에 복수로 청약할 경우 모든 청약 신청이 무효 처리된다느는 것이다.

청약 당첨의 확률을 높이기 위해 중복 청약은 할 수 있다. 단 당첨자 발표일이 같은지 꼭 확인해야 한다.

※[부동산 e!꿀팁]은 부동산114 자료 제공으로 구성됩니다



[관련기사]
아파트투유, ‘서울 강서 크라운팰리스’ 등 청약 당첨자 발표
'옥정역 대광로제비앙' 청약 경쟁률 양주 분양시장 신기록…이달 계약
[오늘의 청약일정] 경기 안산시 'e편한세상초지역센트럴포레' 등 4곳 접수
아파트투유, ‘수원 하늘채 더퍼스트 1단지’·‘경남 양산 더 포레스트 엠’ 등 청약 당첨자 발표
'덕은 DMC 에일린의 뜰' 1순위 청약 마감…평균 6.88대1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