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유럽증시] 우한 폐렴 확산에 위험 회피…하락 마감
뉴스핌 | 2020-01-24 02:11:00
04/02 장마감
거래량
16,622
전일대비
-1.10%
시가총액
614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유럽 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23일(현지시간) 약세를 이어갔다. 중국의 우한 폐렴이 계속해서 확산하면서 이 사태가 경제 문제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주식을 약하게 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지수는 전날보다 64.25포인트(0.85%) 내린 7507.67을 기록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지수는 127.33포인트(0.94%) 하락한 1만3388.42에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에서 CAC40지수는 39.19포인트(0.65%) 내린 5971.79에 마쳤으며 범유럽지수인 스톡스유럽600 지수는 3.01포인트(0.71%) 하락한 420.03으로 집계됐다. 

세계 증시는 중국의 우한 폐렴 사태가 악화하면서 최근 약세를 보이고 있다. 중국은 물론 싱가포르와 사우디아라비아 등으로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약 650명까지 늘어나면서 주식 투자자들도 이번 사태가 경제 성장에 마이너스(-) 효과를 가져올 것을 우려하고 있다.

중국 소비자 의존도가 높은 명품 브랜드의 주가는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 버버리 그룹은 이날 2.60% 하락했고 구찌의 모기업 케링과 루이비통 모네 헤네시(LVMH)의 주가도 각각 2.72%, 3.17% 내렸다.

투자자들은 미국과 유럽연합(EU)의 무역 협상에도 주목하고 있다. 전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EU가 무역 협상에 합의하지 않으면 자동차 등 유럽 재화에 매우 높은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위협했다.

유럽중앙은행(ECB)은 주요 금리와 월 자산 매입 규모를 기존 수준에서 유지했다. 다만 크리스틴 라가르드 ECB 총재는 ECB의 정책 목표와 이를 달성하기 위한 전략 검토를 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로/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0.48% 내린 1.1041달러, 10년 만기 독일 국채금리는 4.8bp(1bp=0.01%포인트) 하락한 마이너스(-)0.307%를 각각 기록했다. 

프랑크푸르트 증권거래소 [사진=로이터 뉴스핌]

mj72284@newspim.com

中, 우한 등 3개 도시 봉쇄 이어 자금성도 폐쇄..확산 막기 특단조치
우한폐렴 공포 중국 도시 봉쇄 속출, 우한 황강 어우저우 폐쇄, 경제활동 마비 우려
WHO "우한·황강 봉쇄, WHO 가이드라인 넘어서는 이례적 조치"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