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81명 늘어난 1만237명…신규 확진자 절반이 해외유입
이투데이 | 2020-04-05 10:27:09
[이투데이] 세종=김지영 기자(jye@etoday.co.kr)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전날보다 81명 증가한 1만23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81명 중 40명은 해외유입 사례였다. 24명은 검역 단계에서, 16명은 지역사회에서 각각 확인됐다. 이날까지 누적 해외유입 사례는 741명이며, 이 중 외국인은 58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해외유입 10명을 포함해 24명이 늘었다. 누적 확진자는 552명이다. 대구와 경기에선 각각 7명, 10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인천(2명), 광주(1명), 대전(1명), 강원(3명), 전북(1명), 경북(4명), 경남(1명), 제주(3명) 등에서도 산발적인 발생이 이어졌다.

완치자는 전날보다 138명 늘었다.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누적 6463명으로, 격리 중인 확진자(3591명)의 2배에 육박했다. 단 사망자도 183명으로 6명 늘었다.

한편,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46만1233명이 신고됐다. 이 중 43만1425명은 음성으로 확인돼 격리 해제됐으며, 1만957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관련기사]
방역당국 “코로나19 확산 차단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해 달라”
[종합] 방역당국 “코로나19 고위험군에 ‘흡연자’ 추가…폐 기능 저하 가능성”
[종합] 코로나19 전날 대비 94명 증가…총 1만156명
[종합] 질본 "대구 사망 의사, 코로나19 관련 사망으로 판단"
[종합]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첫 발생 74일 만에 1만명 넘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