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화그룹, 계열사 임원진 자진 급여 반납
뉴스핌 | 2020-04-08 20:29:00
06/05 장마감
거래량
217,133
전일대비
+1.44%
시가총액
15,891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한화(000880)그룹 계열사 임원들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영향에 따른 경기악화에 대응하고자 급여 반납에 나섰다.

8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임원들이 급여의 20%를 반납한 데 이어 한화손해보험 임원들도 이달부터 급여 일부를 반납하기로 했다.

한화그룹 전경 [사진=한화]

한화그룹은 계열사들마다 선제 비상경영의 필요성을 느낀 일부 임원들이 반납 의사를 밝히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화를 비롯한 한화그룹 계열사 임원들은 회사와 협의를 통해 반납 비율을 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향후 급여 반납에 나서는 계열사 수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aza@newspim.com

[주총현장] (주)한화 "자체사업 역량 강화, 안정적 실적 달성할 것"
한화, 코로나19 치료센터로 200실 규모 용인 연수원 제공
한화 구미공장 직원 코로나19 확진…공장 일시폐쇄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