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삼성전기, 자동차용 MLCC 5종 개발…전장시장 공략
파이낸셜뉴스 | 2020-07-12 11:23:06
삼성전기가 전시회에서 MLCC로 장식한 자동차 모형을 전시했다. /삼성전기 제공
[파이낸셜뉴스] 삼성전기가 자동차용 적층세라믹커패시터(MLCC)를 개발해 고부가 전장 제품 시장을 공략한다고 12일 밝혔다. 삼성전기는 자동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계)용 MLCC 3종과 잠김방지 브레이크 시스템(ABS)용 MLCC 2종을 최근 개발했다.

파워트레인용 MLCC는 자동차 동력전달계 내부의 고온, 고압 환경에서 고용량을 구현해야 하므로 기술적 난이도가 매우 높다.

삼성전기는 2012크기(2.0X1.2mm)에 1.0uF(마이크로패럿·전기 용량), 3216크기(3.2X1.6mm) 2.2uF, 3225크기(3.2X2.5mm) 4.7uF 등 총 3종 개발에 성공했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독자적인 세라믹 및 전극 재료와 초정밀 적층 공법을 적용해 크기별 최고 전기 용량을 구현했고 최고 100V(볼트) 고전압에서도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며 "자동차용 배터리는 물론, 5G 네트워크, 태양광 등 산업용 기기 등 고전압 제품을 요구하는 시장에 두루 적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자동차 제동장치(ABS)용 MLCC도 2종은 기존 제품 대비 수명을 20%, 제품 안정성(DC-BIAS특성·직류전압을 가했을 때 제품의 용량이 감소하는 특성)은 5% 높였다. 내전압(전압에 의해 손상되지 않고 견딜 수 있는 최고의 전압) 특성도 기존 제품 대비 1.5배 높여 극단적인 환경에서도 제 기능을 안정적으로 발휘하도록 설계했다.

김두영 삼성전기 컴포넌트사업부장(부사장)은 “기술난이도가 특히 높은 파워트레인용까지 개발하며 삼성전기는 자동차용 MLCC 전체 라인업을 구성했다"면서 "앞으로도 차별화된 소재기술과 공정기술을 적용해 제품경쟁력과 고객대응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eo1@fnnews.com 김서원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