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속보] '상온 노출' 의심 독감백신, 서울 등 10곳서 접종
한국경제 | 2020-09-28 15:22:35
상온에 노출된 것으로 의심되는 독감 백신을 맞은 사람이 400여명에 달하는 것
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전국 10개 시도에 걸쳐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양동교 질병관리청 의료안전예방국장은 28일 "현재 조사를 진행 중인 정부
조달 (백신) 물량의 접종 건수는 현재까지 총 10개 지역에서 407건"이라고
했다.

지역별로 보면 전북이 179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부산 75명, 경북 52명, 전남
31명, 인천 30명, 서울 20명, 충남 13명, 대전·제주 각 3명, 충북 1명
등 순이다. '

질병청에 따르면 전날 1명이 주사 맞은 부위에 통증이 있다는 보고가 있었다.
다만 이 밖의 이상 반응이 보고된 것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청은 국가 조달 물량을 공급하는 업체인 신성약품이 백신을 배송하는 과정
에서 냉장차의 문을 열어놓거나 제품을 바닥에 내려놓는 등 '냉장유통'
;(콜드체인) 원칙을 지키지 않은 사실을 확인하고 지난 21일 국가 예방접종 사
업을 잠정 중단했다.

질병청은 해당 백신의 사용 중단을 발표한 직후 '문제가 된 백신을 접종한
사람은 없다'고 발표했지만, 지난 25일 이후부터 105명→224명→
324명→407명 등 조사가 진행될수록 접종자 숫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