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FCA-PSA 합병사 스텔란티스 출범…18~19일 각각 유럽과 미국서 상장
이투데이 | 2021-01-17 09:45:08
[이투데이] 김준형 기자(junior@etoday.co.kr)



이탈리아와 미국이 합작한 자동차 회사 피아트크라이슬러(FCA)와 프랑스 푸조와 시트로엥 등이 포함된 PSA가 합병했다. 새 회사 이름은 별과 함께 빛난다는 뜻의 '스텔란티스(STELLANTIS)'다.

판매량 기준 글로벌 9위 수준인 FCA와 8위인 PSA가 합병하면서 단박에 4위권으로 올라섰다. 스텔란티스에 포함된 자동차 브랜드만 14개다.

16일(현지시간) '스텔란티스'는 공식입장을 통해 520억 달러(약 57조 원) 규모의 인수합병이 발효됐다고 밝혔다. 2019년 기준 연간 800만 대의 자동차를 판매하는 세계 4위 자동차업체로의 도약을 공식화했다.

2019년 10월 처음 합병 계획을 발표한 양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등 악재를 만났다. 이후 1년 3개월 만에 절차를 마무리했다.

그 사이 FCA는 현금 지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주 배당금을 축소하고, PSA는 자회사 분할을 연기하는 등 계약 조건을 변경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스텔란티스에 포함된 자동차 브랜드는 푸조와 시트로엥, 크라이슬러, 지프, 알파로메오, 마세라티 등 14개다. 글로벌 자동차 시장 점유율은 9% 수준이다.

합병사의 첫 대표는 PAS 최고경영자인 '카를로스 타바르스'가 맡게 됐다. 18일(현지시각) 이탈리아 밀라노와 프랑스 파리에, 19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 각각 상장한다.

FCA와 PSA는 이번 합병으로 생산과 연구·개발(R&D) 측면에서 50억 유로(약 6조6651억 원) 상당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김원효, 現 전기 차 가격 14배 넘는 수입차 '눈독'… 예상 차종은?
[2021 경제정책] 개소세 인하 연장…가장 많이 혜택 받는 차량은?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2020년을 빛낸 한국 시장 주요 신차
지난해 수입차 판매량, 전년比 12% 증가한 27만4859대…연간 최대치 기록
작년 수입차 판매 역대 최대 27만대 …반일 열풍에 일본차는 반 토막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