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단독] 삼성전기 올해 직원 임금 7% 파격 인상
파이낸셜뉴스 | 2021-04-08 19:17:03
기본 4.5%+성과 2.5%=평균 7% 인상 결정
삼성전자 7.5%, 삼성SDI 7%


삼성전기 수원사업장 전경

[파이낸셜뉴스] 삼성전기가 올해 직원 임금을 평균 7% 인상한다.

8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삼성전기와 노사협의회는 올해 임금과 관련해 기본인상률 4.5%에 성과인상률 2.5%를 더해 평균 7%를 올리기로 합의했다. 개인 고과에 따라 성과인상률은 차등 적용되기 때문에 개인별 최종 임금인상률도 차이가 생긴다. 양측은 또 국내 출장비를 5만원으로 인상하고 경조사비는 직급에 차등을 두지 않고 지급하기로 했다. 기존 3일만 줬던 난임휴가는 5일로 늘리기로 했다.

특히 올해 임금 인상폭은 2~3%였던 예년에 비해 상당히 파격적인 수준이다.

지난달 26일 삼성전자는 기본인상률 4.5%, 성과인상률 3.0% 등 총 평균 7.5%의 임금 인상에 합의했다. 대졸 초임은 4450만원에서 4800만원으로 350만원 인상했다. 난임휴가, 장기근속휴가, 퇴직금 제도 등도 이번에 개선됐다. 삼성SDI도 최근 삼성전자의 합의안에 기반해 삼성전기와 비슷한 임금·복리안에 합의한 바 있다.

km@fnnews.com 김경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