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홍콩 대규모 시위, "범죄인 송환법은 자치권 포기"…중국을 향한 분노
한국경제 | 2019-06-17 09:02:30
중국 영토이던 홍콩은 아편전쟁을 마무리한 난징조약(1842년)으로 영국에 할양
되었다가 1997년 홍콩반환협정으로 다시 중국 영토가 됐다. 하지만 특별행정구
로서 2047년까지 외교와 국방을 제외한 사법자율권을 보장받았다. 중국이라는
하나의 나라가 됐지만 홍콩의 자치권을 인정하는 ‘일국이체제’가
적용된 것이다. 그런 홍콩에서 최근 ‘범죄인 인도법안’을 놓고 반
환 이후 최대 규모의 시위가 벌어지고 있다. 홍콩 정부가 자치권을 포기하면서
범죄 용의자를 중국 본토에 인도할 수 있게 하는 법안을 통과시키면 중국 정부
가 이를 이용해 반체제 인사나 인권 운동가를 본토로 송환할 수 있게 된다며 강
력히 반대하고 나선 것이다. 시위가 도로를 점거하는 등 격렬해지자 홍콩 시의
회는 12일로 예정됐던 표결을 일단 연기했지만 정부 측은 법안을 강행한다는 입
장이다. 이번 사태는 홍콩 주민들의 중국에 대한 깊은 불신을 드러낸 것이어서
추이가 주목된다. 사진은 홍콩 시의회 주변에 집결한 시위 군중의 모습이다.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