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아베, 美합참의장과 회담...北미사일·지소미아 등 논의
뉴스핌 | 2019-11-12 13:58:08
12/13 10:59
거래량
364
전일대비
-0.38%
시가총액
87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아베 신조(安倍晉三) 일본 총리가 12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을 만나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지소미아) 등에 대해 논의했다.

지지통신 등에 따르면 아베 총리와 밀리 합참의장은 북한의 거듭된 탄도미사일 발사 문제에 대해 자위대와 미군이 긴밀히 협력해 대응한다는 방침을 확인했다.

[도쿄 로이터=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아베 신조(安倍晉三) 일본 총리가 12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과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9.11.12 goldendog@newspim.com

또 중국의 동중국해와 남중국해 진출을 염두에 두고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구상을 실현하기 위해 양국이 협력해 나간다"는 것에도 뜻을 같이 했다.

아베 총리는 "미일 동맹의 강화,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실현을 위해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밀리 합참의장은 "미일 모두 지역 내 공통의 과제에 직면해 있다. 앞으로도 서로 협력해 대응해 나가자"고 답했다.

한편, 아베 총리와 밀리 합참의장은 오는 23일로 시한이 만료되는 지소미아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도쿄 로이터=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아베 신조(安倍晉三) 일본 총리가 12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과 회담을 가졌다. 2019.11.12 goldendog@newspim.com

goldendog@newspim.com

美합참의장, 韓에 지소미아 연장 촉구..."종료시, 北·中에 이익"
한일 국방장관, 18일 방콕에서 회담...日 "지소미아 유지 요구"
정의용 "한일갈등 원인 일본에…정상화되면 지소미아 연장 검토"
靑 "지소미아 종료한다고 한미동맹 옅어진다고 생각 안한다"
거세지는 美 '지소미아 재연장' 압박…한·미, 15일 안보협의회서 결론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