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코로나19’ 국내 첫 사망자, 청도 대남병원 60대 男…조현병으로 입원 중 폐렴으로 사망
이투데이 | 2020-02-20 21:09:05
[이투데이] 한은수(online@etoday.co.kr)



국내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첫 사망자가 조현병 환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19일 청도 대남병원에서는 65세 남성이 폐렴으로 사망했다.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한 결과 2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국내 코로나19 사망 첫 사례다.

이 환자는 연고자가 없으며 10살 무렵 조현병이 발생해 약 20년 넘게 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그러던 중 최근 고열 증세를 보여 치료를 받던 중 19일 폐렴으로 사망했다.

이날 대남병원에서 나온 확진자는 사망자를 포함해 총 13명이다. 중대본은 지난 19일 정신병원 입원환자 2명이 코로나19 환진 판정을 받은 후 환자와 직원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벌여왔다.

특히 31번 환자가 이달 초 청도에 방문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중대본은 대남병원과 대구 31번 환자(61세 여성) 간 연관성을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청도·영천·상주·경산 등 경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 10명 발생…국내 확진자 총 58명
청도 코로나 확진자 2명, 포항의료원에서 동국대 경주병원으로 이송
[속보] "31번 환자, 청도 대남병원서 감염 가능성"
[종합] 코로나19 31번 환자, 청도서 감염 가능성…교회 오가며 1160명 접촉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100명 넘어서…국내 첫 사망자 발생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