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달러, 경제 회복 기대에 2주간 최저치로 하락
뉴스핌 | 2020-07-09 06:14:00
08/07 장마감
거래량
8,193
전일대비
+0.12%
시가총액
267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뉴욕=뉴스핌] 민지현 특파원 = 미국 달러화가 2주간 최저치로 하락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랠리하고 국제유가가 안정적인 움직임을 보이면서 안전 피난처로의 달러 수요가 약화됐다.

8일(현지시간) 6개 바스켓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반영한 달러 인덱스는 0.42% 하락한 96.47를 나타냈다.

미국에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악화되고 있지만 각국 정부의 추가 경기 부양 및 경제 회복에 대한 기대로 투자 심리가 개선됐다.

달러화 [사진=로이터 뉴스핌]

미국 내 일일 신규 확진자수는 이틀째 6만명을 넘어섰다. 총 확진자는 301만명을 넘어 미국 전체 인구의 약 1%가 감염됐다. 텍사스주에서는 전일 1만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나왔고 지난 14일 동안 38개주에서 감염자가 증가하고있다.

유로/달러는 3주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로/달러 환율은 1.1331달러로 유로화가 미 달러화에 0.50% 올랐다.

오안다의 에드워드 모야 수석 시장 전략가는 로이터통신에 "투자자들은 주식 시장 랠리가 단기간에 끝나지 않을 것이라는 데 점점 더 자신감을 얻고 있다"며 "각국 중앙 은행과 정부가 수주 혹은 수개월 내 강한 부양책을 꺼낼 것이라는 기대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호주 달러와 뉴질랜드 달러, 캐나다 달러 등 위험자산 선호가 높아질 때 상승하는 상품 통화는 강세를 나타냈다. 호주달러는 0.6980달러로 미 달러화에 0.48% 올랐고 뉴질랜드 달러는 0.6578달러로 0.49% 상승했다. 캐나다달러도 1.3513캐나다달러로 0.68% 올랐다.

미 달러화는 안전자산인 엔화와 스위스 프랑화에 대해 하락했다. 달러/엔은 107.26엔으로 엔화가 0.24% 상승했고, 달러/스위스프랑은 0.9383프랑으로 프랑이 달러에 0.45% 올랐다.

파운드화는 영국의 추가 부양책 발표에 상승했다. 파운드/달러 환율은 1.2614달러로 0.56% 올랐다. 리시 수낙 영국 재무장관은 경제 회복을 위한 300억파운드의 예산안 계획을 발표했다. 

jihyeonmin@newspim.com

[석유전쟁] 국제유가 3월초 이후 최고…미국 원유 수요 증가
[팬데믹 현황] 美 확진자 300만명 돌파..인구 1%가 감염
투자 시동건 워런 버핏, 43% 몰빵한 주식은 '애플'
[유럽증시]코로나19 불확실성에 일제히 하락 마감
홍콩보안법 리스크 일파만파, 해외 기업들 '술렁'
美 경제 활동 재개 '역행' 팬데믹 극복 난망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