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문재인 대통령, 백선엽 장군 빈소에 조화 보내 애도
이투데이 | 2020-07-11 16:21:04
[이투데이] 조남호 기자(spdran@etoday.co.kr)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6·25 전쟁영웅’ 백선엽 장군(예비역 육군 대장) 빈소에 조화를 보내 애도의 뜻을 표했다.

청와대는 무공훈장 수훈자 사망 시 대통령의 조화를 보내도록 한 조치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백 장군은 생전에 태극무공훈장(2회), 을지무공훈장, 충무무공훈장 등을 받았다.

다만 문 대통령이 조화를 보낸 것이 단순히 정부가 규정한 무공훈장 수훈자 사망 시 혜택만을 고려한 것은 아니라는 게 청와대의 입장이다.

백 장군의 친일 행적 논란 등을 두고 보수-진보 진영 간 공방이 끊이질 않는 가운데 문 대통령은 백 장군의 공과 과를 분리해서 평가해야 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민주당, 백선엽 별세 공식 논평 안 내기로…친일 행적 고려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 확정…육군장으로 5일장 진행
정경두 장관 “백선엽, 대한민국 자유ㆍ평화 지켜”
주호영 “백선엽, 조국의 운명 지켜낸 분”
정치권,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 두고 갈등 격화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