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상온 노출 백신' 4개 지역에서 최소 224명에 접종
이투데이 | 2020-09-25 21:33:05
[이투데이] 손현경 기자(son89@etoday.co.kr)



‘상온 노출’ 사고로 사용이 중지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인원이 현재까지 최소 224명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질병관리청과 지자체의 집계를 종합한 수치로 조사가 장기화되면 확인되는 접종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질병관리청은 25일 브리핑에서 상온 노출 백신 접종 현황을 조사한 결과 전날까지 서울과 부산, 전북, 전남 4개 지역에서 총 105명이 접종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중 60명은 전북 전주에서 접종한 인원이다. 이와 별개로 전주시는 이날 현재까지 전주시민 179명이 상온 노출 백신을 접종받았다고 발표했다.

질병청과 전주시의 발표를 종합하면 지금까지 4개 시도에서 최소 224명이 문제의 백신을 접종받은 것이다.

질병청은 "전주시가 밝힌 179명은 전주시가 자체적으로 파악한 숫자"라면서 "접종이 시행된 병원을 계속 조사하고 있기 때문에 숫자는 계속 변동될 수 있다"고 말했다.

질병청에 따르면 상온 노출 백신 접종자 가운데 60명은 전북 지역의 1개 병원에서 나왔다.

이 병원은 국가 공급 백신과 민간 공급 백신을 구분하지 않고 관리하고 있었으며 이로 인해 이 병원 접종자 594명 중 60명이 상온 노출 사고가 의심되는 백신을 맞았다.



[관련기사]
티씨엠생명과학, 코로나19ㆍ독감 동시 진단키트 개발
상온 노출된 독감 백신은 '물 백신'? 제약업계 갑론을박
취약계층 105만명 독감백신 추가 무료접종…민간에서 조달
정부 "독감백신 접종 일정, 조사 결과 따라 변경 가능성"
'상온 노출 사고' 독감백신, 105명에 접종…"이상사례 아직 없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