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GS이니마, 오만 해수담수화 사업 본격화…2조4000억원 규모
한국경제 | 2022-06-27 11:07:33
GS건설의 자회사 GS이니마가 오만 해수담수화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GS건설은 오만 수전력조달청(OPWP)에서 발주한 바르카 5단계 민자 해수담수화프
로젝트(IWP) 사업비 조달을 위한 금융 약정을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투자비
는 1억3000만 달러로 약 70%는 한국수출입은행의 직접대출과 보증 및 현지금융
으로 마련하며, 약 30%는 KEB하나은행과 브릿지 론 약정을 통해 조달한다.

바르카 5단계 민자 담수발전사업(IWP) 프로젝트는 수도 무스카트에서 서쪽으로
약 60km 떨어진 곳에 하루 10만㎥ 규모의 해수담수화 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
다. GS이니마가 단독으로 EPC 와 운영권 100%을 갖는다. 특히 시공 후 운영권을
갖는 BOO 사업으로 추진돼 GS이니마가 20년간 운영까지 맡는다. 상업 운영은
2024년 2분기 시작되며 예상 매출은 약 7000억원이다.

GS건설은 GS이니마의 이번 금융협약 체결로 향후 알 구브라 3단계 사업도 탄력
을 받게 됐다고 설명했다. 알 구브라 프로젝트는 무스카트의 해변지역에 하루
30만㎥ 규모의 RO(역삼투압) 방식 해수담수화 플랜트를 짓는 것으로, 20년간 예
상 매출액은 약 1조7000억원에 달한다. 바르카 5단계 민자 담수발전사업(IWP)
프로젝트와 합하면 예상 매출액이 2조4000억원에 이른다.

허윤홍 GS건설 신사업 부문 대표는 "오만 바르카 프로젝트 본격화는 중동
지역뿐 아니라 아시아 시장으로 그 기술력을 확대할 계기가 될 것"이라며
"수처리사업은 GS건설의 미래 성장 동력이자 ESG시대 대표적인 친환경 사
업으로 이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