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민주 "尹, '식물 장관' 박순애 사퇴 정도로 돌파 못 해"
이투데이 | 2022-08-08 10:09:02
[이투데이] 유혜림 기자(wiseforest@etoday.co.kr)

野, '박순애 부총리' 사퇴 관측에 "인사 전면쇄신해야"



▲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국회사진기자단)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8일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이미 식물 장관, 투명 각료로 전락한 박순애 교육부 장관의 사퇴 정도로는 돌파할 수 없다"며 전면적 인적 쇄신을 압박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이 비상 상황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며 '민생 행보를 강화하겠다, 더 낮은 자세로 국민 뜻을 받들겠다'는 하나 마나 한 원론적 대응으로는 무책임만 키울 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원내대표는 "대통령이 쉬는 동안 나라는 더 시끄러웠다"며 "김건희 여사의 대통령 관저 공사 관련 사적 수주 의혹에 더해 김 여사의 대학원 최고위 과정 동기가 대통령실 선임행정관으로 근무 중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고 지적했다.

그는 "양파 껍질 까듯 계속되는 논란에 국민은 분노를 넘어 지쳐가는 지경"이라며 "윤 대통령께 대통령실과 내각의 전면적 인적 쇄신으로 국정을 조속히 정상화할 것을 다시 한번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어 "결단의 때를 놓치지 않는 것과 예상보다 더 과감하게 쇄신을 단행하는 것이 유일한 해법"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위로 받자는 거 아닌데”…박순애 장관 손길 뿌리친 학부모
‘질문 패싱’ 박순애…황급히 나가다 신발 벗겨져
박홍근 "尹, 국정 혼란 대국민 사과해야…전면적 인적 쇄신하라"
‘만 5세 입학·외고폐지’ 논란에..박순애 교육부 장관, 오늘 자진 사퇴할 듯
정의당 "'역대 최악 불통' 박순애 인사조치, 尹 결자해지해라"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