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도경완 "장윤정, 프리 선언 반대? 자식 이기는 부모 없다"
파이낸셜뉴스 | 2021-03-03 23:53:06
도경완. MBC 라디오스타 캡쳐

도경완이 프리랜서 선언을 한 뒤 소감을 '라디오스타'에서 밝혔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안 싸우니 다행이야’ 특집으로 꾸며져 임상아, 오현경, 이용진, 이진호가 출연했다.

이날 스페셜 MC로는 프리랜서를 선언한 도경완이 나섰다. 도경완은 “KBS를 그만두고 MBC는 처음 와봤다. 주차장에서 이미 선이 짙더라”고 말했다.

안영미가 “외모가 달라졌다”고 하자 도경완은 “아내가 직장을 다닐 때는 제 외모에 관심을 안 뒀다. 그저 배우자일 뿐이었다"며 "그런데 이제는 방송 후배가 되니까 '당신도 이제 하나의 상품'이라며 많은 것을 챙긴다. 머리를 올렸다 내렸다 다 해봤다”고 말했다.

김국진이 “장윤정 씨가 프리 선언을 반대하지 않았냐”고 도경완은 “자식 이기는 부모 없다”라며 “아내가 밥 차려주고 돈도 주고 가끔 혼내기도 하니까 엄마 같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