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WHO "'우한폐렴' 며칠 간 중국 전역 및 다른 국가 확진환자 증가 예상"
뉴스핌 | 2020-01-21 20:08:25
02/27 장마감
거래량
506,946
전일대비
-2.55%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제네바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것으로 추정되는 '우한 폐렴'이 앞으로 며칠 간 첫 발생지인 중국 중부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 외 다른 지역과 다른 국가에서 더욱 확산될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21일(현지시간) 타리크 자사레빅 WHO 대변인은 "우한 외 중국 다른 지역과 다른 나라에서 앞으로 며칠 간 확진환자가 더 나올 수 있다"고 말했다.

말레이시아 검역당국 관계자가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승객들에 '우한 폐렴' 관련 안내문을 나눠주고 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그는 "중국 당국이 검역과 검사 절차를 강화하면서 확진환자가 더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금까지 중국 내 우한 폐렴 확진환자는 기점이 된 우한시에 집중돼 있다. 중국 국민보건위원회는 20일 자정까지 확진환자가 291명으로 확인됐으며, 이 중 후베이성에서 270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다른 확진환자는 베이징(5명)과 상하이(2명), 광둥성(15명) 등에서 나왔다.

국 외 지역에서는 한국(1명), 일본(1명), 태국(2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했으며, 이들 또한 모두 최근 우한을 방문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gong@newspim.com

中 "20일 기준 '우한 폐렴' 확진환자 291명, 사망 6명"
호주·필리핀도 '우한폐렴' 의심환자 발생...주변국 국경검역 비상
중국 우한폐렴 확진자 258명으로 60명증가. 사망자 2명늘어 6명
중국 시진핑 지시후 우한폐렴 법정 전염병 갑류 예방 치료
'우한 폐렴' 사스 전파 궤적과 유사, 감염원 확정·슈퍼 전파자 출현 막아야 < 홍콩 전문가>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