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갤노트20은 평면, 플러스는 엣지… S펜, 왼쪽으로 옮긴다
파이낸셜뉴스 | 2020-05-26 19:35:06
윤곽 나온 갤럭시노트20 시리즈
플러스, 6.9인치 곡면 스크린 탑재
‘인덕션’ 카메라, 1억800만화소 등
3종류 배치에 초점센서 더 추가
하단에는 노이즈캔슬링마이크


갤럭시노트20 플러스 렌더링 예상 이미지 온리크스 제공
삼성전자가 오는 8월 출시할 예정인 '갤럭시노트20' 시리즈에 대한 윤곽이 나오고 있다. 현재까지 알려진 사실은 갤럭시노트20이 '갤럭시노트20' '갤럭시노트20 플러스' 등 2가지 모델로 나온다는 것뿐이다.

최근 유출된 캐드 도면을 기반으로 한 렌더링 예상 디자인은 두 제품의 화면이 각각 평면 디스플레이와 엣지 디스플레이 등으로 나뉘고, 카메라 또한 갤럭시S20 울트라보다 더 개선된 모습이 될 것이라는 추측이 가능해졌다.

■노트20은 평면, 노트20 플러스는 엣지

26일 경제전문지 포브스, IT 전문매체 더 버지 등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를 2종류로 낸다. 일반 버전인 '갤럭시노트20'은 평면에 가까운 디스플레이를, 화면을 더 키운 '갤럭시노트20 플러스'는 기존 엣지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알려진 디자인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플러스는 6.9인치(17.526㎝) 곡면 스크린을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일반형 버전인 갤럭시노트20은 평면에 가까운 디스플레이를 넣은 것으로 알려졌다. S펜 수납 부위는 왼쪽으로 이동시켰다.

전면에 화면 내장형 카메라가 탑재될 것이라는 소식은 더 이상 기대할 수 없게 됐다. 렌더링 디자인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화면 중앙부에 펀치홀 카메라가 달려 있다. 충전포트는 전작과 마찬가지로 USB-C포트를 달았다. 잠금버튼과 볼륨버튼은 전작에선 왼쪽에 달려 있었으나 이번에는 왼쪽으로 이동했다. 이는 갤럭시S20이 나오면서 시작됐던 변화다.

■카메라 개선, 노이즈캔슬링 마이크 추가

기능상 전작과 달라질 것으로 보이는 부분은 카메라, S펜, 노이즈캔슬링 등이다.

카메라는 갤럭시S20 울트라의 렌더링 디자인 후면을 보면 성능을 유추해 볼 만하다. 후면의 카메라 외관은 갤럭시S20 울트라와 유사하지만 카메라 배치, 돌출부위 등에서 미세한 차이가 있다. 우선 카메라 돌출 부위는 두꺼워졌고, 카메라 배치와 센서 또한 달라졌다.

우선 카메라는 1억800만화소 메인카메라와 초광각·망원 카메라 등 3종류를 배치한다. 여기에다 초점센서를 하나 더 추가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튀어나온 카메라 인덕션 부분이 10.7㎜로 갤럭시 S20울트라보다 더 두껍다. 이는 이미지센서와 카메라 렌즈의 거리를 더 띄워 더 안정적으로 자동초점(AF)을 잡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제품 하단에는 노이즈캔슬링마이크가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통화 시 주변음을 제거하고 또렷하게 하는 기능이 탑재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전작에서도 뺐던 3.5㎜ 이어폰 슬롯은 갤럭시S20에서도 빠진 상태다.

더 버지는 "갤럭시노트20과 갤럭시노트20 플러스가 전작과 비슷한 수순으로 소개된다면 더 크고, 선명하고, 최선의 스펙을 담을 것이라고 가정해볼 수 있다"고 내다봤다.

ksh@fnnews.com 김성환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