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포스코건설, 신반포21차 재건축 수주...반포에 첫 "깃발"
뉴스핌 | 2020-05-28 21:36:00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포스코건설이 서울 서초구 잠원동 '신반포21차' 재건축 시공사로 선정됐다. 포스코건설이 반포에서 재건축 시공권을 수주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8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포스코건설은 이날 오후 열린 재건축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GS건설을 제치고 총 조합원 108명 중 63표를 얻었다. 2파전을 벌였던 GS건설은 44표를 얻었다.

'신반포 21차' 투시도. [사진=포스코건설]

현재 2개 동, 총 108가구인 이 단지는 재건축 뒤 지하 4층~지상 20층, 2개 동, 총 275가구로 탈바꿈하게 된다.

이 단지는 소규모지만 지하철 7호선 반포역에서 걸어서 6분 거리인 '알짜' 단지로 평가된다. 원촌초와 경원중에 배정되고 반포고, 세화고를 비롯한 명문고가 인접하다.

앞서 지난해 12월 첫 시공사 선정에 나섰지만 입찰 흥행에 실패해 이번에 재선정에 나섰다.

포스코건설은 조합 측에 후분양을 제안했다. 자체 보유자금으로 골조공사 완료까지 공사를 수행할 예정이다. 그 이후 일반분양해 공사비를 지급받아 조합원은 입주 때까지 중도금이나 공사비 대출이자 부담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kimjiyu@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