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속보] 정부,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 발표 주말로 미뤄
한국경제 | 2021-01-28 11:33:45
정부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다
음 달부터 적용할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안 및 방역 조처 발표를
주말로 미뤘다.

당초 29일 발표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신규 확진자가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자 상
황을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28일 코로나19 상황 백브리핑
에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황에 대한 분석 및 판단이 필요하다고
본다"며 "주말까지 지켜보면서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내일 발표는 조금 어려워질 것 같고 내일과 모레 확진자 추이
를 보면서 주말에 거리두기 체계를 조정할 것인지 말하겠다"며 "구체
적인 일시가 정해지면 안내하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수도권에서는 2.5단계, 비수도권에서는 2단계의 거리두기 단계별 조처가
시행 중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거리두기 단계를 순차적으로 올렸다. 이달
17일 종료 예정이던 현 단계를 이달 말까지 2주 더 연장했다.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인 최근 1주간 지역발생 확진자는 300명대로 내
려왔다가 이날 다시 400명대로 올라선 상황이다. 이는 2.5단계(400∼500명
이상 또는 더블링 등 급격한 증가시) 범위에 해당한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