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긴즈버그 대법관, 여성·유태인 최초로 의회 안치
뉴스핌 | 2020-09-26 02:44:50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고(故)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미국 연방대법관의 유해가 25일(현지시간) 미 의회에 안치됐다. 알링턴 국립묘지에 안장하기에 앞서 국가 차원의 추도를 이어가기 위해서다.

이날 유해가 옮겨진 미 의회 내 국립동상기념관은 에이브러험 링컨 대통령 등 국민적 존경을 받던 인물들만이 안치됐던 곳이다. 긴즈버그 대법관은 이곳에 공식적으로 안치된 최초의 여성이자 유대인으로 기록됐다. 

안치식에는 긴즈버그 대법관의 유족과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마치 매코널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회 주요 인사,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 부부 등이 참석했다. 

펠로시 하원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링컨 대통령을 모셨던 이곳에 긴즈버그 대법관을 안치할 수 있게 돼 큰 영광"이라면서 "평화 속에 잠들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카톨릭 신자인 바이든 후보는 긴즈버그 대법관의 관 앞에서 성호를 그으며 조의를 표했다.

미 의회에 안치된 고(故) 루스 긴즈버그 대법관 유해.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사진] 긴즈버그 대법관 추도식 참석한 바이든 부부
트럼프 "라고아 판사도 긴즈버그 후임 대법관 후보‥면담계획은 없어"
"긴즈버그 美대법관 후임 유력 후보는 보수파 낙태반대론자"
긴즈버그 후임지명, 트럼프 "내주 여성으로" vs 바이든 "새 대통령이 해야"
미국 연방 대법관 긴즈버그, 췌장암으로 사망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