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빅맥 50년간 먹은 美 남성 몸 상태는? 하루 9개 먹기도
한국경제 | 2022-05-23 13:36:20
50년간 맥도널드 햄버거 '빅맥'을 3만3000개가량 먹은 남성이 화제다.


지난 20일(현지시각) 워싱턴포스트는 전날 기네스 세계 기록 공식 트위터에 &#
39;매일 빅맥을 먹는 남자의 50주년 기념행사가 열렸다'는 글을 공유했다.


트위터에 올라온 내용을 종합하면 68세의 돈 고스키라는 남성은 인생 중 무려
50년간 매일 빅맥을 먹어왔다.

그는 1972년 5월 17일부터 2022년까지 총 3만2943개의 빅맥을 먹었으며, 현재
'세상에서 빅맥을 가장 많이 먹은 사람'으로 기네스 세계 기록에 등재
돼 있다.

기록이 처음 등록된 시기는 1999년으로, 당시 그가 섭취한 빅맥은 총 1만5490개
였다. 2021년에는 총 3만2340개로 합산돼 자신의 기네스 기록을 경신했다.

고스키는 자신이 먹은 빅맥의 수를 기록하는가 하면 연도별로 용기와 영수증 등
도 모았는데, 그가 50년 동안 빅맥을 먹지 않은 날은 약 8일 정도다.


눈 폭풍으로 인근 맥도날드 매장이 문을 닫았을 때와 햄버거를 먹지 않길 바랐
던 어머니가 돌아가셨을 때를 제외하고는 매일 빅맥을 사 먹었다.

위스콘신 주 퐁 뒤락에 사는 그는 10살이었을 때 자신의 아버지에게 "평생
빅맥만 먹겠다"고 말했던 것을 언급하며 "어릴 때 어리석은 말은 많
이 하지만 그것이 현실이 될 줄 누가 알았겠냐"고 말했다.

그는 "처음 한입을 먹었을 때부터 빅맥과 사랑에 빠졌다. 두 겹의 쇠고기
패티와 함께 치즈와 특별한 소스가 조화로운 빅맥은 한 끼 식사로 훌륭하다&q
uot;면서 "나는 결코 빅맥이 질리지 않는다"고 평가했다.

이어 "젊고 식욕이 왕성하던 때에는 무려 하루에 9개의 빅맥을 먹었고, 나
이가 든 최근에는 보통 하루에 2개만 먹는다고 밝혔다. 그런데도 건강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자신의 기록을 경신했던 2021년 당시 기네스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건강 유
지 비법을 밝혔다.

당시 고스키는 "빅맥을 먹을 때 감자튀김은 먹지 않고 오로지 햄버거만 먹
는다. 그리고 매일 10㎞씩 꾸준히 걷는다"며 비법을 밝혔다.

그러면서 "걷기 덕분에 혈당과 콜레스테롤 모두 정상 수치를 유지할 수 있
었다"며 "앞으로도 계속 빅맥을 매일 먹겠다"고 선언했다.

김현덕 한경닷컴 기자 khd9987@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