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합] 완도 해상서 발견된 조유나 양 가족 차량 29일 오전 인양
뉴스핌 | 2022-06-28 19:14:12

[완도=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도로 교외 체험학습을 간다고 했다가 실종된 조유나(10) 양 가족의 차량이 전남 완도 해상에서 발견된 가운데 오는 29일 차량을 인양하기로 했다.

28일 광주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2분께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방파제 전방 80m 가두리양식장 수심 10m 바닥 펄에 묻혀 있는 아우디 차량을 확인했다.

해경이 수중 탐지 장비로 탐지했고 잠수사가 직접 잠수해 육안으로 아우디 마크와 번호판을 확인했다. 조양 가족의 은색 아우디 차량과 같은 번호다.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인근 바다에서 경찰 수중수색대원이 실종된 조유나양 가족의 차량을 찾고 있다.[사진=광주경찰청] 2022.06.28 kh10890@newspim.com

차량은 뒤집힌 상태로 앞부분이 펄에 묻혔고 트렁크가 열린 상태였고 트렁크에서 여행용 옷가방도 확인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다만 차량 문이 모두 잠겨 있어 차량 내부에 조양 일가족이 있는지 여부는 확인하지 못했다. 

경찰은 해경과 협의를 거쳐 오는29일 오전 10시 인양 작업에 나선다. 수중에서 차 문을 열면 탑승자의 소지품 등 내부 증거물이 유실될 우려가 있어 차량 전체를 그대로 인양할 방침이다. 

앞서 조양의 가족은 '5월19일부터 6월 15일까지 제주도에서 한 달 살이를 할 계획'이라며 교외 체험학습 신청서를 제출했다. 학교 측은 조양이 체험학습 기간 이후에도 등교하지 않자 지난 22일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도로 한 달 살기 체험을 떠난다고 한 뒤 전남 완도에서 연락이 끊긴 조유나 양의 일가족을 찾기 위한 수색작업이 일주일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8일 오전 조양 가족이 살던 광주 남구의 한 아파트 문 앞에는 자전거 2대와 법원 특별 우편 송달 안내 포스트잇이 붙어있다. 2022.06.28 kh10890@newspim.com

경찰은 조양의 아버지 휴대전화 기지국 신호와 CCTV 등을 토대로 완도 신지면 송곡항 일대를 집중 수색해왔다.

조양 가족은 지난해 상반기 컴퓨터 관련 사업체를 정리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kh10890@newspim.com

'일가족 실종' 조유나 양 가족 탔던 차량 완도 바닷속서 발견
경찰 "완도 바다서 실종 조유나 양 가족 차량 추정 부품 발견"
완도서 실종된 일가족 급히 떠난 정황…올해에만 7차례 교외활동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